•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제물포항이야기일본의 금융침탈

연관목차보기

일본의 금융침탈

일본의 국립은행조례에 따라 만들어진 최초의 민간은행으로 1873년 8월 1일에 영업을 시작한 일본 최초의 상업은행이자 최초의 주식회사이다. 이후 우리나라의 대한제국정부로부터 은행권 발행업무를 위탁받기도 하는 등 우리나라 금융침탈의 전진기지로 활용되었다. 제물포 개항 이후, 일본 영사관은 전망이 높은 지대에서 일장기를 아주 높게 휘날리며 인천항을 삼킬 듯 바라보았다. 실제로 일본은 인천항을 강제로 개항시켰으며 삼켜버렸다. 그 후 일본을 대표하는 기관과 그 지점들이 속속 들어서며 조선경제를 수탈하였다. 특히 광무 9년(1905년)에 실시한 화폐개혁을 통해 조선인에게서 빼앗은 자산만도 엄청났다. 화폐 개혁, 토지 몰수 자금 제공, 토지를 담보로 한 대출, 미곡 탈취 자금 제공 등 일제는 경제적 수탈의 수단으로 금융정책을 애용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