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와인음미방법

키워드 : 감상, 음미, 감정, Tasting, 음용

콘텐츠정보

<와인 감상>
  와인은 포도 품종, 생산지, 생산 연도, 만드는 사람 등 여러 가지 요인들에 따라 맛이 다르다. 이러한 와인을 감상하는 3요소는 색깔, 향 그리고 맛이다.
  우선 와인을 글라스에 반쯤 따라서 불빛이나 하얀색 배경을 통하여 색깔을 살핀다. 레드 와인의 경우 진홍의 빛을 띤다. 영 와인(young wine)은 경계선에 보랏빛이 보이지만 오래될 수록 붉은 빛으로 변한다. 화이트 와인은 영 와인일 때에는 연두빛이 은은하게 비치는 노랜색이지만 숙성될수록 연두빛이 사라지게 된다.
  다음으로는 와인의 향기를 맡는다. 향기를 맡을 때에는 글라스를 천천히 흔들면서 코 밑에 댄다. 좋은 와인일수록 복합적인 향기가 오래 지속되며, 질이 떨어질수록 평범하고 약한 향기가 난다.
  마지막으로 맛을 보는 것인데, 맛을 볼 때에는 와인을 서서히 입 안에서 굴리면서 음미한다. 신맛, 떫은맛, 단맛 등 조화된 맛과 입 안에서 코로 전달되는 향으로 조화로운 복합미를 느낀다.


<와인 감정>
  와인 감상은 개인적으로 즐기는 것인데 비하여 와인 감정은 객관적인 입장에서 평가하는 것이다. 와인 감정은 시각적, 미각적, 후각적으로 검사하고 분석하는 것이며, 감정하는 사람은 느낀 점을 명확한 언어로 표현하여야 한다.
  와인 감정의 첫 단계는 시각으로 성상, 색깔의 농도 등을 살펴보고, 혼탁한지 색깔이 정상이 아닌지 등을 조심스럽게 판단한다. 두 번째는 후가과 미각으로 항상 마시기 전에 냄새를 맡는다. 따라서 글라스를 흔들어서 후각에 미치는 영향을 크게 한다. 와인을 입에 넣은 후에도 코도 전달되는 와인의 향과 같이 맛을 판단한다. 세 번째는 혀의 촉감으로 온도, 점도, 알콜 농도 등을 표현하는 것이다. 단맛, 짠맛, 쓴맛과는 다르게 알코올의 화끈한 맛, 탈수 작용, 탄닌의 쓴 맛 그리고 입의 부드러운 감촉 등과 같은 다른 감각을 느낀다.
  와인 감정을 하기에 좋은 시간은 늦은 아침으로 가장 식욕을 느낄 때가 좋고, 조명이 밝고 외부와 차단되어 있으며 나쁜 냄새가 나지 않는 곳이 좋다. 와인을 감정할 때, 우선 하얀 종이나 벽에 대고 색깔을 살핀다. 다음 와인 글라스를 흔들고 코로 냄새를 맡는다. 냄새는 너무 오래 맡는 것이 아니라, 처음 느꼈던 냄새와 중간에 변해가는 냄새를 비교하면서 판단한다. 다음으로 입에 와인을 약간 머금고 혀로 돌리면서 골고루 맛을 본다. 이때 혀의 맛과 코로 느끼는 냄새의 맛을 한꺼번에 느껴야 한다. 마지막으로 입에 있던 와인을 버리고, 입 안에 남아 있는 뒷맛을 음미한 뒤 맛을 확인한다. 만약 다른 종류의 와인을 맛보아야 한다면 입에 있던 와인을 뱉어낸 다음 입을 물로 씻어 내어야 한다. 한 개의 와인 감정이 끝나고 다음 와인을 감정할 때까지는 적어도 2분 정도 여유를 두고 후각이 정상화된 다음 감정한다.

[참고문헌]
김준철, 김영주, 와인의 발견, (명상, 2005)
손진호, 와인, (대원사,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