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고구려 고분벽화 이야기장천4호분

연관목차보기

장천4호분

중국 길림성 집안현에 있다. 중국측 공식 명칭은 집안 통구고분군 장천묘구 제4호묘(JCM004)이다. 1985년 집안현 박물관의 장천고분군 일제조사 중 벽화고분임이 확인되었으나, 정식 발굴되지는 않았다. 무덤의 흙무지가 대부분 유실된 상태이며 현재의 무덤 둘레는 60여m, 높이는 3m이다. 흙무지 안에는 각기 독립된 남과 북 두 개의 돌방무덤이 있다. 각 무덤칸의 방향은 남으로 37도 기운 서향이다. 남분과 북분 모두 널길과 널방으로 이루어진 외방무덤이다. 남분 널방의 천장 구조는 2단의 평행고임 위에 5단의 삼각고임을 얹은 7단의 평행삼각고임식이며, 널길과 널방의 너비x길이x높이는 각각 1.15mx1.1mx1.5m, 2.35mx2.65mx3.0m이다. 널방 바닥에 두 개의 돌관대를 놓았다. 북분 널방의 천장 구조는 1단의 평행고임과 2단의 삼각고임을 두 번에 걸쳐 번갈아 얹은 6단의 평행삼각고임식이며, 널길 및 널방의 너비x길이x높이는 각각 1.15mx1.1mx1.5m, 2.6mx2.8mx3.5m이다. 남북의 두 무덤칸 안에 백회를 입히고 그 위에 벽화를 그렸으나 대부분의 백회가 떨어졌으며, 백회가 남은 부분의 벽화는 퇴색이 심하여 내용을 알아보기 어렵다. 남분의 벽화에서는 연꽃무늬, 북분의 벽화에서는 인물과 장식무늬 일부가 확인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