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민족 전투원형근초고왕(近肖古王)

근초고왕(近肖古王)

시대 : 백제
생몰년 : ?~375(근초고왕 30)
상세내용

백제 제13대 왕으로 평양성전투에서 고구려군을 격파하고 백제의 전성기를 이룬 임금. 재위 346~375년.

비류왕의 아들로, 일본 사서에는 조고왕(照古王) 또는 초고왕으로 표기되어 있다. 즉위한 뒤 왕권의 강화와 확립에 주력하여 왕위계승에 있어서 초고왕계의 계승권을 확고히 하는 한편, 왕권 확립을 바탕으로 하여 사방으로 정복활동을 활발히 전개하였다. 즉, 남으로는 영산강유역을 중심으로 백제의 세력권에서 이탈해 있던 마한의 잔여세력을 경략, 복속시킴으로써 전라도지역 모두를 지배영역으로 확보하였다. 그리고 낙동강 서쪽에 위치한 가야세력에도 손을 뻗쳐 이들을 영향권내에 넣었다. 이렇게 남방지역의 평정이 일단락된 후 북방으로의 진출을 도모하였다. 이러한 북진은 당시 남진정책을 추구하고 있던 고구려와의 대립을 불가피하게 하였다. 양국의 군사적 충돌은 369년 치양성전투에서부터 비롯되었으며, 그 절정은 371년에 벌어진 평양성전투였다. 이 싸움에서 근초고왕은 태자와 더불어 정병 3만을 거느리고 대동강을 건너 평양성을 공격하여 고구려의 고국원왕을 전사시키고 대방의 옛땅을 차지하는 개가를 올렸다.

평양 공격 후 근초고왕은 개성의 청목령에 성을 쌓고 수곡성에 전진기지를 구축하는 등 고구려에 대비한 북변 방어체제를 강화하였다. 그리하여 백제는 강역이 황해도에 미치는 한강 유역과 한반도의 남서부를 차지하는 동시에 일본과 중국 동진과 교류하는 강국으로 발전하면서 백제의 최대 전성기를 이룰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