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민족 전투원형김덕령(金德齡)

연관목차보기

김덕령(金德齡)

시대 : 조선
생몰년 : 1567년(선조 즉위년)~1596년(선조 29)
자 : 경수(景樹)
시호 : 충장(忠壯)
본관 : 광산
상세내용

임진왜란 때 진해 고성전투에서 왜적을 격퇴한 의병장.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형과 함께 의병을 일으켜 고경명(高敬命)의 수하로 들어갔다. 이듬해 어머니 상중임에도 불구하고 담양부사 이경린(李景麟), 장성현감 이귀(李貴) 등의 권유로 담양에서 의병을 일으켜 그 세력을 크게 떨쳤다.
1594년 최담년(崔聃年)을 별장으로 하여 남원에 머물다가 다시 진주로 옮겼는데, 이때 조정에서는 작전상의 통솔과 군량조달의 문제로 각처의 의병을 통합, 충용군에 속하도록 조치하였다. 이때 의병장이 되어 곽재우(郭再祐)와 함께 권율(權慄)의 막하에서 영남 서부지역의 방어 임무를 맡았다.

왜적의 전라도 침입을 막기 위하여 진해·고성 사이에 주둔하여 적과 대치하였으며, 그 해 10월 거제도의 왜적을 수륙양면으로 공격할 때 선봉장으로 활약하여 이를 크게 무찌르고 이어서 1595년 고성에 상륙하려는 왜적을 기습, 격퇴하였다. 그 뒤 장기전에 대비하면서 출전을 기다렸지만, 조정에서는 강화를 추진하였다. 이에 울화병으로 과음을 하고 군법을 지나치게 엄격히 적용함에 따라 주위에서 불평불만의 소리가 높아졌다.

체구가 작지만 날래고 민첩하며 신용(神勇)이 있었다고 하며, 고성전투에서 탁월한 지휘력을 보인 용장이었다. 죽기 전에 지었다는 <춘산곡 春山曲>이란 시조 한 수가 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