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수영의 성곽

성곽이란 군사적 행정적인 공동목적을 갖고 인공적으로 축조한 일종의 건축물이다. 성곽의 기록으로는 사마천의 『사기』에 의하면 고조선시대까지 올라간다. 삼국시대에도 국가보존을 위해 축성을 하였으며 또한 고려, 조선시대에 이르러서는 빈번한 왜적의 침입으로 축성과 수성이 이루어졌으며 행정적으로 읍성을 쌓는 것이 보편화되어 가히 “성곽의 국가” 로 부를 만큼 많은 성곽이 곳곳에 생겨나게 되었다. 성곽의 종류는 그 위치나 형태, 축성재료, 규모와 용도 등에 따라 다양하게 분류된다.

수영은 대부분 해안가 군사적 요충지에 자리잡은 관계로 평산성, 해안성, 부정형성을 취한다. 그리고 진성은 내륙의 성곽과는 달리 성곽에서 전투가 일어난다기보다는 배를 가두는 굴강과 적으로부터 군사시설을 보호하기 위한 은폐시설이 중심이다.

성곽의 분류 (출처 : 나주목 관아 복원 및 개발 기본계획)
  종류 내용
거주주체에 의한 분류  도성
왕이 평상시 거처하는 행정의 중심지에 내곽인 궁성과 외곽인 나성을 갖춘
형태
 궁성 봉건사회에서 절대권력자인 왕이 거처하며 통치하는 곳에는 궁궐을 짓고 필요한 관청건물이 건축된다. 이를 중심으로 성벽이나 담장으로 둘러싸는데 이를 통틀어 궁성이라 한다.
 행재성
평상시 왕이 거처하는 성에 대응하는 개념으로 국방상, 행정상 중요한 지점에 국왕이 임시로 가서 있는 성
 읍성 지방 군, 현 주민의 보호와 군사적, 행정적인 기능을 함께한 성
 진보 군사상 중요한 지역, 주로 해안 변방에 설치하여 외국의 침입을 방어하던 곳으로 군사의 주둔지역
지형에 따른 분류
 산성 자연산에 축조한 성
 평지성 평지에 축조한 성, 읍성의 대부분이다.
 평산성 구릉지와 평지를 각기 일부씩 포함하고 있는 지세에 축조된 성
지리적 위치에 의한 분류
국경성 국경지역에 축조된 성
해안성 해안으로 침입하는 외적에 대비하여 해안지역에 축조된 성
강안성 강이나 하천에 다라 축조된 성
내륙성 내륙 깊숙한 곳에 있는 성
평면형식에 의한 분류
방형성 성곽의 전체모양이 방형에 가깝게 축조된 성, 주로 평지에 많이 축조됨
원형성 원형의 형태를 갖는 성곽, 원형성은 성벽의 길이가 같을 때 방형보다 넓은 공간을 확보할 수 있음
반월성 일명 신월성이라고 하며 성곽의 모양이 마치 반달이나 초생달처럼 생김
부정형성 자연지형에 맞는 자연곡선형으로 쌓은 성
개방성 일정지역을 성벽으로 완전히 돌린 것이 아니라 일부지역을 가로막은 형태의 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