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활 얹기

활 꺼내기

활 준비는 ‘활 얹기'라고 불리는데, 이는 해궁된 활을 일으켜 활을 쏠 수 있도록 준비하는 과정이다. ‘활 얹기'에 앞서 점화장에 보관된 활을 꺼내야 한다. 활은 재료가 모두 동식물성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습기로부터 차단하기 위해 별도의 점화장에서 보관한다. 점화장에서 꺼낸 활을 얹기 위한 첫 번째 단계는 먼저 궁대를 풀고 활과 활시위를 꺼내는 것이다. 이때 활과 활시위가 흐트러지지 분리되지 않도록 주의한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활 일으키기

‘활 얹기'의 두 번째 단계는 활을 일으키는 것이다. 활을 일으키는 것은 매우 숙련된 기술을 필요로 한다. 활을 잘 못 다룰 경우 부러지거나 휘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활을 일으킬 때에는 모래 흙 등이 활에 닿지 않도록 방석이나 궁대 등을 바닥에 깔아 놓고 작업을 해야 한다. 또한 양편 고자를 꼭 잡고 일으켜야 하며 양편 오금이 더 휘거나 덜 휘거나 하지 않게 똑같이 구부려야 한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시위걸기

활을 일으킨 상태에서 시위를 건다. 이때는 일으킨 활이 풀어지지 않도록 주의하면서 몸을 앞쪽으로 숙인 자세로 시위를 건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삼동확인

활 준비(활 얹기)의 네 번째 단계로는 삼동이 제대로 올라 왔는지를 확인하는 과정이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균형잡기

‘활 얹기'의 다섯 번째 단계는 줌통을 밟아 균형을 잡는 것이다. 시위를 얹은 다음 양편 목소의 삼삼이(줌통에서 도고지까지의 3분의2 지점) 부분을 단단히 잡고 줌통과 양편 목소가 올라서지 않도록 평평하게 균형을 잡아야 한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목쇠에 불쬐기

‘활 얹기'의 여섯 번째 단계는 활의 균형을 잡는 것이다. 일으킨 활이 똑바르지 않으면 바르지 않은 부분에 열을 가하여 바르게 조정하며 균형을 잡아야 한다. 대부분은 ‘목소'부분에 열을 가해서 균형을 잡는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목소펴기

‘활 얹기'의 일곱 번째는 목소펴기 단계이다. 이 단계는 열이 가해진 목소부분을 발 끝으로 밟아 편편하게 펴는 과정이다. 이때 발의 힘 조절에 따라 활의 균형이 달라지므로 매우 숙련된 기술을 요한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활균형 확인

목소부분에 불을 쬐고, 편편하게 펴서 전체적으로 활의 균형이 잡히면 활을 가슴 앞으로 들어서 전체적인 활읜 균형을 확인한다. 활의 균형이 바르지 않으면 다시 바르지 않은 부분에 불을 쬐고 균형을 잡는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활 시위 당기기

활의 전체적인 균형이 잡혔는지 확인 후, 활시위를 2~3회 당겨본다. 이때 활시위가 고자부분의 중앙부분에 바르게 떨어지는지의 여부를 확인한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

궁대감기

활의 균형이 바르게 잡혔으면 활이 한쪽으로 몰리지 않도록 궁대를 감아 놓는다.


원천자료
황학정 김경원 사범의 ‘활 얹기' 시연

참고자료
이중화 『조선의 궁술』
정진명 『한국의 활쏘기』, 학민사, 1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