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손자병법

손자병법 손자병법

손무는 말하였다. 10만의 군사를 천 리 밖으로 출정시키려면, 국민과 국가가 부담해야 하는 전비가 하루에 천 금이 소요된다. 그리고 전국이 소란해지며, 군수물자의 수송에 동원된 국민들이 도로를 메우고, 이로 인하여 농사를 짓지 못하는 집이 70만 가호에 이르게 된다. 이렇게 하여 적대국 쌍방이 몇 년 동안을 서로 버티는 것은 오직 하루 아침의 승리를 얻기 위함이다. 그럼에도 벼슬과 금품을 아껴 첩자를 쓰지 않고, 이 때문에 적정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여 전쟁에서 패배를 초래하게 된다면, 이는 너무나 어리석은 처사이다. 군의 장수가 이러한 인물이라면, 그는 훌륭한 장수가 못될 뿐 아니라, 군주를 훌륭하게 보좌하지도 못하며, 싸움에서 승리를 차지하지도 못하게 된다. 영특한 군주와 현명한 장수는 일단 출병하면 전승을 거두고 남보다 뛰어난 공적을 세운다. 그 까닭은, 바로 사전에 적정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있기 때문이다. 적정은, 귀신의 도움을 받거나, 점을 쳐서 얻어지는 것이 아니며, 과거의 유사한 사례 분석을 통한 경험으로 추측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적정은 오직 적정을 아는 사람(첩자)을 통하여서만이 수집할 수 있는 것이다. 첩자에는 ‘안간’(因間), ‘내간’(內間), ‘반간’(反間), ‘사간’(死間), ‘생간’(生間)의 다섯 종류가 있다. 이 다섯 종류의 첩자를 동시에 활용하되, 적이 이에 대하여 전혀 눈치를 채지 못하게 한다면, 이를 ‘신기’라고 하며, 군주에게 가장 소중한 비보가 되는 것이다. ‘인간’(因間)은 적국의 평범한 주민을 첩자로 이용하는 것이다 ‘내간’(內間)은 적국의 관리를 매수하여 첩자로 이용하는 것이다. ‘반간’(反間)은 적의 간첩을 매수하거나 역이용하는 것이다. ‘사간’(死間)은 아측의 첩자에게 허위정보를 주고 적방에 밀파하여 적측에 그 허위정보를 제공하게 하는 것이다. 이 사실이 후에 발각되면, 그 첩자는 적에게 죽음을 당한다. ‘생간’(生間)은 적국을 정탐한 후에 살아 돌아와서 적정을 보고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장수는 가장 신임할 수 있는 심복을 첩자로 삼아야 한다. 그리고, 첩자를 누구보다도 후대하여 주고, 첩자의 운용은 무엇보다도 비밀히 해야 한다. 지혜롭고 명석한 두뇌를 가지지 않으면 첩자를 운용할 수 없고, 인의를 갖추지 않으면 첩자를 신임하여 부릴 수 없으며, 세심하고 치밀하지 않으면 첩자로부터 진실된 정보를 얻을 수 없다. 전생에 첩자가 쓰이지 않는 곳은 없으니, 첩자의 운용이란 참으로 미묘한 것이다. 그러나 첩자의 운용계획이 사전에 누설되면, 그 첩자는 물룐, 그와 관련된 자는 모두 죽음을 당해야 한다. 적의 부대를 공격하거나, 적의 성을 공략하거나, 적국의 요인을 제거하고자 할 때는, 사전에 아측의 첩자로 하여금 목표지역의 수비 장수와 측근 막료 및 전령과 호위병 등의 인적 사항을 알아내도록 하여야 한다. 그리고, 적측에서 침투한 간첩은 반드시 색출하여, 후한 금품으로 매수하거나, 융숭한 예우로 회유하여 전향시킨 다음, 적방에 돌려 보낸다. 이렇게 함으로써 아측이 ‘반간’(反間)을 운용하게 되는 것이다. ‘반간’을 통하여 적국의 상황을 탐지할 수 있으므로, 적국이 향간(鄕間)과 ‘내간’(內間)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또한 ‘반간’을 통하여 아측의 정보가 적방에 전달되므로, ‘사간‘(死間)을 적국에 침투시켜 허위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되며, ’반간‘을 통하여 첩자간의 접선이 가능하므로 ’생간‘(生間)으로 하여금 기일 내에 필요한 적정을 수집하여 복귀하도록 할 수 있게 된다. 이러한 다섯 종류의 첩자를 운용하는 일은 군주와 장수가 반드시 알고 있어야 한다. 첩자의 운용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것은 ‘반간’의 활용 방법이다. 그러므로, ‘반간’에 대해서는 불가불 후한 예우를 해야 하는 것이다. 옛날, 성탕이 하를 멸망시키고 은나라를 일으킬 수 있었던 것은, 하 나라의 신하였던 이윤을 기용하였기 때문이며, 무왕이 은 나라를 멸망시키고 주 나라를 일으킬 수 있었던 것도, 은 나라의 관리였던 여아를 중용하였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영특한 군주와 현명한 장수는 지혜로운 인재를 첩자로 삼아 활용함으로써 위대한 업적을 이룩할 수 있는 것이다. 첩자의 활용은 용병이 있어서 가장 중요한 부분의 하나이며, 전군의 행동방침은 바로 첩자가 제공하는 정보에 의하여 결정된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