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의학이야기황도연(黃度淵)

연관목차보기

황도연(黃度淵)

조선 순조 8년(1808)에 태어나 조선 고종 21년(1884)에 77세의 일기로 세상을 떠난 황도연은 19세기를 이끌었던 우리 나라의 한의학자였다. 본관은 창원이고 호는 혜암이었으며, 16세 되던 해인 조선 순조 22년(1822)부터 의학 공부를 시작하였다. 오랜 기간의 환자 치료로 인해 그의 뛰어난 의술이 널리 알려지게 되었는데 조선 철종 때부터 조선 고종 때까지 지금의 서울시 무교동에서 개원하면서 본격적으로 국민보건의 절대 향상에 눈부신 공헌을 했다. 대표적인 저서로는 49세 되던 해인 조선 철종 6년(1855)에 편찬한 부방편람 14권을 비롯, 62세 되던 해인 조선 고종 6년(1868)에 편찬한 의종손익 12권이 있다. 황도연이 죽은 이듬해인 조선 고종 22년에 아들 황필수가 의방활투에 의종손익의 약성가부분을 보충하여 방약합편을 편찬하기도 했다. 이상과 같은 저술들은 의약의 수준이 비교적 미비했던 조선 말기에 국민들의 질병 치료에 큰 도움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