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의학이야기고련피(苦楝皮)

연관목차보기

고련피(苦楝皮)

독성, 한寒

다른이름 楝皮(련피),楝根木皮(련근목피)

약맛 고(苦)

귀경 간(肝) 비(脾) 위(胃)


주치 蛔蟲病,風疹,?疹,蟯蟲病,疥癬

약용부위 뿌리껍질

금기

身體가 虛弱하고 脾胃虛寒한 者는 服用을 忌한다.
몹시 虛弱한 사람이나 胃腸炎患者, 肝腎機能에 障碍가 있는 사람은 服用을 忌한다.

문헌근거(본초강목)

주치 증상
<別錄(별록)>: 회충을 없애고 大腸(대장)을 순조롭게 한다.
陶弘景(도홍경): 술과 함께 옴병에 바르면 매우 좋다.
池大明(지대명): 전신의 發赤(발적)과 熱毒(열독)을 치료하고 風疹(풍진), 惡瘡(악창), 옴, 나병 등을 치료하고 소아가 고열이 심할 때 약재를 물에 끓여서 환부를 담갔다가 씻어낸다.


약물 이름의 기원
楝(련, 멀구슬나무)의 이명으로는 苦楝(고련)이 있으며, 열매는 金鈴子(금령자)이다.
李時珍(이시진): 羅愿(나원)의 <爾雅翼(이아익)>에서는 楝葉(연엽)이 사물을 단련(【集解(집해)】의 陶弘景(도홍경)이 언급한 내용에 따르면 음력 5월 5일에 楝葉을 따서 차고 다니면 나쁜 기운을 물리칠 수 있다고 하였다.) 시킬 수 있으므로 楝(련)이라는 명칭이 생겼다고 하였다. 그 씨앗은 작은 방울처럼 생겼고, 익으면 누런색이 된다. 때문에 金鈴(금령)이라는 명칭은 모양을 보고 만든 명칭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