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의학이야기녹각상(鹿角霜)

연관목차보기

녹각상(鹿角霜)

무독, 온溫

다른 이름 鹿角白霜(녹각백상)

약 맛 함(鹹)

귀경 간(肝) 신(腎)

주치 創傷出血,瘡口不斂,子宮虛冷,遺尿,腰脊酸痛,小兒遺尿,少食,頻尿,崩漏,便溏,帶下,嘔吐

약용부위 뿔

처방

녹각상환(鹿角霜丸) 출전 : 의학입문

본초명 : 秋石丹 분량 : 各等分 단위 :

본초명 : 白茯苓 분량 : 各等分 단위 :

본초명 : 鹿角霜 분량 : 各等分 단위 :

반룡환(斑龍丸) 출전 : 의학입문

본초명 : 肉蓯蓉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鹿角霜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鹿茸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附子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當歸 분량 : 8 단위 :錢

본초명 : 鹿角膠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栢子仁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陽起石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辰砂 분량 : 5 단위 :錢

본초명 : 黃芪 분량 : 1 단위 :兩

본초명 : 熟地黃 분량 : 8 단위 :錢

본초명 : 酸棗仁 분량 : 1 단위 :兩

금기

陰虛火旺者는 服用을 忌한다.

효능

收斂止血斂瘡,溫腎助陽

문헌 근거(본초강목)

주치 증상
<本經(본경)>: 內傷(내상)으로 쇠약해진 증상, 腰痛(요통)을 치료한다. 脾胃(비위)를 돕고 기운을 북돋우며 여성의 생리가 끊어져 자식이 없는 겨우를 치료하고 통증을 그치게 하며 임신 상태를 안정화시킨다. 오랫동안 복용하면 몸이 가벼워지고 수명을 늘린다.
<別錄(별록)>: 吐血(토혈), 下血(하혈), 崩漏(붕루), 사지가 시큰거리고 아픈 통증, 땀을 비 오듯 흘리는 증상, 외상으로 인한 손상을 치료한다.
<藥性(약성)>: 남성의 정력감퇴, 氣(기)가 약하고 피로한 증상, 吐血(토혈)을 치료한다. 여성이 복용하면 자식을 낳을 수 있게 되고 임신을 안정화시키고 몸을 따뜻하게 하고 崩漏(붕루)와 帶下(대하)를 치료한다.
李時珍(이시진): 구워서 빻은 것을 술로 복용하면 쇠약해진 몸을 보충하고 살을 돋게 하고 骨髓(골수)를 보충하고 신체를 건장하게 만들고 얼굴색을 좋게 한다. 또한 몸이 쇠약해서 나는 咳嗽(해수), 정액과 소변이 함께 나오는 증상, 血尿(혈뇨), 부스럼을 치료한다.


약물 이름의 기원
사슴의 이명으로는 斑龍(반룡)이 있다. 鹿角霜(녹각상)은 녹각의 가루를 뜻한다.
李時珍(이시진): 鹿(록)이라는 글자는 篆書(전서)에서는 사슴의 머리, 뿔, 몸통, 다리의 모양을 본떠서 만든 글자이다. <爾雅(이아)>에서는 鹿(록)은 수컷을 䴥(가)라고 하고 암컷을 麀(우)라고 하고 그 새끼를 麛(미)라고 하며 힘이 매우 센 것을 麉(견)이라고 한다. 斑龍(반룡)이라는 명칭은 <澹寮方(담료방)>에서 나왔다. <乾寧記(건영기)>에 의하면 鹿(록)은 龍(용)과 함께 서로 놀기 때문에 반드시 특별한 뿔이 자란다고 하였는데, 사슴이 龍(용)이라는 이름을 얻게 된 것이 여기에서 나온 것은 아닐까?라는 생각이 든다. 인도 서적에서는 密利迦羅(밀리가라)라고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