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의학이야기반모(班蝥)

연관목차보기

반모(班蝥)

독성, 한寒, 소양인

다른 이름 龍眉(용미),放비蟲(방비충),班猫(반묘)

약 맛 신(辛)

귀경 간(肝) 신(腎) 위(胃)

주치 經閉, 狂犬咬傷, 口眼喎斜(外用), 氣滯血瘀, 瘰癧, 鵝掌風, 惡瘡, 癌症, 癰疽腫硬不破, 頑癬, 牛皮癬, 疔腫, 癥瘕

약용부위 전체

효능

淸熱攻毒蝕瘡(外用), 破瘀散結(內服))

문헌 근거(본초강목)

주치 증상
주치 해석
"<本經(본경)>: 寒熱往來(한열왕래)와 전염성을 지닌 각종 질환, 蠱毒(고독)을 물리치고 임파선염, 잘 낫지 않는 종기, 살을 파고드는 피부질환을 치료하고 癥瘕(징가)를 없앤다.
<別錄(별록)>: 血(혈)이 울체된 것을 치료하고 사람의 살갗이 손상된 것을 치료한다. 옴병을 치료하고 落胎(낙태) 시킨다.
甄權(견권): 임파선염을 치료하고 소변을 원활하게 한다.
<日華子本草(일화자본초)>: 淋疾(임질)을 치료하고 잘 낫지 않는 종기와 피부가 짓무르는 증상에 바른다.
李時珍(이시진): 疝痛(산통), 癥瘕(징가)을 치료하고 종기의 毒氣(독기), 미친개에 물린 상처가 덧나는 것, 虱(슬)에 물린 상처가 덧난 것, 蠱毒(고독), 水銀(수은)의 毒(독)으로 생긴 피부질환을 치료한다."


약물 이름의 기원
이명으로는 斑猫(반묘), 龍尾(용미), 螌蝥蟲(반모충), 龍蚝(용자), 斑蚝(반자)가 있다.
李時珍(이시진): 斑(반)은 그 색을 말하는 것이고 蝥(모)는 그 독성이 창(矛(모))으로 찌르는 것과 같다는 말이다. 螌蝥(반모)라고도 하며 일반인들은 잘못 알아 斑猫(반묘)라고도 하고 斑蚝(반자)를 잘못해서 斑尾(반미)라고도 한다. <吳普本草(오보본초)>에서는 斑菌(반균), 腃髮(귀발), 晏靑(안청)이라고도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