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의학이야기백급(白及)

연관목차보기

백급(白及)

무독, 량凉, 태음인

다른 이름 甘根(감근),白根(백근),白給(백급),連及草(연급초)

약 맛 고(苦) 감(甘)

귀경 간(肝) 폐(肺) 위(胃)

주치 疥瘡, 瘰癧, 鼻衄, 手足皸裂, 外傷出血, 疔瘡, 湯火灼傷, 吐血, 肺癆咳血
咳血

약용부위 덩이줄기

금기

外感咳血, 肺癰初期 및 肺胃에 實熱이 있는 者는 服用을 忌한다.
烏頭類의 藥材와 同用하면 안 된다.

효능

斂瘡生肌,消腫殺蟲,收斂止血

문헌 근거(본초강목)

주치 증상
"<本經(본경)>: 종기와 심한 부스럼, 陰(음)이 손상되고 살이 괴사되는 것, 胃(위)에 邪氣(사기)가 침입한 것, 나쁜 기운에 홀린 것, 부스럼이 잘 낫지 않는 것을 치료한다.
<別錄(별록)>: 白癬(백선)과 옴을 치료한다.
甄權(견권): 熱邪(열사)가 뭉쳐진 것을 풀고 陰痿(음위)를 치료하며 얼굴의 기미와 천연두 자국을 치료하고 살결을 매끄럽게 한다.
池大明(지대명): 잘 놀라는 것, 瘀血(어혈), 피가 섞인 설사, 癎疾(간질), 風邪(풍사)로 인하여 저린 증상, 충혈된 눈, 癥瘕(징가), 熱邪(열사)가 쌓여 발생한 학질, 등에 발생한 임파선염, 血便(혈변), 痔疾(치질)을 치료하고 허약한 신체를 보하며 창과 칼에 손상된 상처와 화상에 새살이 돋게 하고 통증을 멎게 한다.
李杲(이고): 出血(출혈)을 멎게 한다."


약물 이름의 기원
이명으로는 連及草(연급초), 甘根(감근), 白給(백급)이 있다.
李時珍(이시진): 뿌리는 흰색이며, 계속 연달아 자라므로 白及(백급)이라고 하였다. 맛은 쓴데 甘根(감근)이라고 한 것은 반대로 말한 것이다. <吳普(오보)>에는 白根(백근)이라고 하였는데 그 뿌리가 흰색이므로 역시 그 의미가 통한다. <金光明經(금광명경)>에서는 罔達羅(망달라)가 많이 마셨다고 하였다. 또한 <別錄(별록)>에는 白給(백급)이라는 이름이 있는데, 후세에 사용되지 않았지만 실제로는 白及(백급)을 뜻한다. 성미와 효능이 모두 같고 <別錄(별록)>에 중복해서 나오는데, 지금은 두 가지를 하나로 여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