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24절기 이야기반보기

연관목차보기

반보기

추석을 전후하여 서로 만나고 싶은 사람들 사이에 일자와 장소를 미리 약속하고 만나는 부인네들의 풍속으로 중로상봉(中路相逢)이라고도 한다.

옛날에는 시집간 딸을 마음대로 근친할 수 없었다. 그래서 농한기인 추석을 전후하여 어머니와 딸이, 또는 안사돈끼리 제각기 음식과 토산물을 가지고 양편 집의 중간쯤되는 시냇가나 고개의 적당한 곳에 모여 하루를 음식과 이야기로 즐겼다. 또, 한 마을의 여인들이 이웃 마을의 여인들과 경치좋은 곳에 집단으로 모여 우정을 두터이하며 하루를 즐기기도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