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신랑 혼례복 입는 법

이 동영상은 인터넷 익스플로러(IE)에서만 지원 가능 합니다.

의례(儀禮)''사혼례(士昏禮)'에는 신랑의 옷이 검고 종자의 옷이 모두 검고 신랑과 종자가 탄 수레도 검었다는 기록이 있다. (主人 爵弁 纁裳緇衪. 從子畢玄端. 乘墨車, 從車二乘.) 중국과 우리나라에서 규범 혼례의 이상적 관점에서 신랑의 혼례복은 현단복(玄端服)이다. '거가잡복고(居家雜服攷)'에도 신랑의 예복은 현단(玄端)이라 하였다. 그러나 현단(玄端)은 이상적인 복식규범이었을 뿐 관습적 혼례복(婚禮服)은 아니었다. 현존하는 풍속화에 나타난 혼례의 풍습이나, 개인 또는 박물관 소장의 유물을 통하여 나타나는 신랑 혼례복식은 관복에 사모를 쓰고 각대를 띤 것이다.

전통혼례(傳統婚禮)에서 신랑의 혼례복(婚禮服)은 속에는 평상복인 바지, 저고리를 입고 겉에는 예복으로 관복인 홍색 또는 북청색의 단령(團領)을 착용하고 벼슬과 품계에 따라 그에 맞는 흉배를 달았다. 고종 때에 이르러서는 당상관과 같은 쌍학흉배를 달고 1품이 착용하는 서대(犀帶)를 띠었으며, 사모를 쓰고 목화를 신었다. 혼례(婚禮)에 신랑이 착용하는 복장을 사모관대(紗帽冠帶)라한다.

신랑 혼례복 입는 순서

첫째,
속고의, 적삼을 입고 그 위에 바지, 저고리를 입는다.

둘째,
옥색 도포나, 두루마기를 입는다.

셋째,
쌍학 흉배가 달린 단령을 입는다.

넷째,
각대를 두르고 사모를 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