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목기러기

2D 2D
3D 3D

혼례(婚禮)에 있어서 중요한 상징물인 목기러기는 나무를 깎아서 만든 기러기이다. 전통 혼례의 절차중에서 친영(親迎)의 전안례(奠雁禮)에 사용된다. 신랑이 신부 집에 도착하여 전안청에 이르면 기럭아범이 신랑에게 기러기를 건넨다. 이때 기러기의 머리는 신랑의 왼쪽으로 가게 한다. 신랑은 이를 받아 전안청에 놓여있는 전안상에 놓는다. 그리고 이것을 향해 두 번 절한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기러기가 한 번 짝을 맺으면 평생 정절을 지킨다고 믿었다. 그러므로 전안례(奠雁禮)는 신랑이 혼례에 임하여 평생 부인과 해로할 것을 맹세하는 절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