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국 설화 속 인물태종우

연관목차보기

태종우

갈래 : 전설
시대 : 조선
신분 : 왕족
지역 : 기호
출처 : 효빈잡기 (上)
내용 :조선 태종 임금 말년에 오래 가물고 비가 내리지 않아 걱정을 많이 했다. 태종이 병석에 누워 탄식하며, “내가 죽어 하늘에 올라가 옥황상제를 만나면 단비를 내려 달라고 간청하겠다.”라고 말했다. 태종이 사망하는 날 정말 비가 많이 내렸다. 이날이 5월 10일인데, 이후로 매년 이 날에 비가 많이 내렸다. 그래서 나라 사람들은 이 비를 ‘태종우’라고 부르게 되었다. 금년에도 많이 가물어 냇물이 마르고 우물이 바닥을 드러냈는데, 이날에 많은 비가 내렸다. 이는 선왕이 하늘에 있는 혼령으로서 그 영향이 계속 상제에게 미치고 있으니, 은택이 만세에 흘러내려 잊을 수 없는 일이다.